임나영, 웹드라마 ‘두근두근 방송사고’ 여주 캐스팅(공식)





임나영이 웹드라마 ‘두근두근 방송사고’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오는 9월 방영되는 ‘두근두근 방송사고’(감독 홍충기, 작가 이해리)는 라이브커머스 회사에서 일어나는 좌충우돌 에피소드를 그린 리얼 라이브 커머스 오피스 웹드라마다.

극 중 임나영은 생기발랄한 인플루언서 ‘윤이서’ 역을 맡아 연기한다. 윤이서는 온라인에서 10만 팔로워를 지닌 SNS 스타 ‘윤블리’로 불리지만, 현실에서는 당장의 생활비와 월세 걱정에 시달리는 평범한 20대 청춘이다. 쉐리샵에 취직해 만난 첫사랑 ‘차선우(주호 분)’와 오랜 남사친 ‘권혁’ 사이에서 갈팡질팡하며 일과 사랑 모두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인물이다.

현재 KBS 2TV 드라마 ‘이미테이션’에 출연 중인 임나영은, 최근 뮤지컬 ’사랑했어요’ 캐스팅에 이어 이번 웹드라마 여주인공 발탁 소식까지 전하며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것을 예고했다. tvN ‘악의 꽃’을 시작으로 영화 ‘트웬티 해커’와 SEEZN ‘썸머가이즈’, KBS1 ‘나의 너에게’에 연이어 출연하며 연기력을 다져온 임나영이, ‘두근두근 방송사고’에서는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사진=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제공)